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기획

  • 시민기자
  • 기획
‘전철 7호선 예타 면제하라!’
예타 면제 촉구 결의대회에 1만 3천명 모여


ⓒ포천시

-16일 서울 광화문광장 가득 ‘7호선 포천 연장 우리가 해낸다!’-
-전철 7호선 연장사업은 ‘포천시민들의 오랜 염원’ 예타 강력촉구-


16일 포천시민들이 서울 광화문광장에 모여 전철 7호선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촉구 결의대회를 열었다.

포천시 사격장 등 군관련시설 범시민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가 주관한 이번 결의대회에는 박윤국 포천시장, 조용춘 포천시의회 의장, 김영우 국회의원, 이길연 대책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포천시민 1만 3천여 명이 참석해 정부에 예타 면제를 강력히 촉구했다.

결의대회와 동시에 진행된 삭발식에는 1,000여 명의 포천시민이 참여해 전철 7호선 연장에 대한 절박하고 결연한 의지를 표명했다.


ⓒ포천시

대책위는 “그동안 안보를 위해 고통받아온 포천시를 외면해서는 안 된다. ‘도봉산포천선(옥정~포천) 건설 사업’이 조기에 착수될 수 있도록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사업으로 선정해달라”고 강력히 요구했다.

한편, 포천시는 경기 북부에서 유일하게 철도가 없는 지역으로, 지리적으로는 수도권에 있으나 중첩된 규제로 수도권에서 가장 낙후된 곳이다. ‘국가균형발전’이라는 정부의 취지에 맞게 전철 7호선 연장사업이 국가균형발전 5개년(2018~2022)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사업에 반드시 선정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철 7호선 연장사업은 서울 도봉산에서 경기도 의정부시, 양주시를 거쳐 포천시까지 이어지는 전철 7호선 연장 사업으로, 옥정~포천 구간은 총연장 19.3km에 사업비 1조 391억 원이 들어간다. 사업이 추진된다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포천시

홍보전산과 공보팀 ☎ 031) 538-2066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목록보기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평가 8명 / 평균 5
의견글 작성
의견글을 작성해 주세요.
최대 500자 / 현재 0자
  • 계산하여 답을 쓰세요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 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의견글 목록
등록된 의견글 2
  • 백인수 2019-01-28 삭제
    포천시는 서울인접 지역이면서 접근성이 낙후되어 왔던 곳이라 장기간 지역개발이 더디고 저평가 되어있어 지역발전을 위해 반드시 이번 예타가 면제되어 조속히 전철연장이 착수되어야 한다.
  • 최성문 2019-01-23 삭제
    반드시 관철되어야 하며 상대적으로 그동안 개발에서 소외되어, 참고 기다려준 시민들의 목소리에 관련기관들은 응답하여야 할 것이다
뒤로가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