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 시정뉴스
  • 보도자료
포천시, 소상공인 특별피해업종 2차 재난지원금 지원
- 특별피해업종 재난지원금 100~50만원씩 지급

ⓒ포천시

포천시는 30억 5천여만 원 규모의 소상공인 특별 피해 업종 2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
 
지원 대상은 수도권 방역 강화에 따른 집합금지·영업제한 등 행정명령 조치로 영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4,995개소 특별 피해 업종을 대상으로 한다.

신청·접수일 기준 포천시에 사업장을 두고 등록·유지하고 있는 특별 피해 업종(집합 금지·영업 제한) 및 기타 업종(법인·개인택시 종사자, 목욕장, 교습소)사업체이며, 특별 피해 업종 대상 업체 적용 시기 이후 창업자도 지원 대상이다.

지원금액은 집합 금지 업종 중 고위험 시설 12종(유흥주점, 콜라텍, 단란주점, 감성주점, 헌팅포차, 노래연습장, 실내 스탠딩 공연장, 실내 집단운동, 방문·직접판매 홍보관, 대형 학원, 뷔페, PC방)과 집합 금지 업종(학원, 독서실, 스터디 카페, 직업훈련 기관, 실내체육시설), 택시, 교습소, 목욕장은 100만 원, 영업제한 업종(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은 50만 원이다.

포천시 소상공인 1차 재난지원금을 지급받은 대상자도 신청 가능하다. 집합 금지업종, 영업제한 업종 등을 함께 영위하는 복수사업자는 지원 금액이 큰 1개 업종(법인사업체는 개인사업체와 별도 신청 가능)으로 지원 가능하다.

신청 기간은 오는 16일부터 27일까지이며, 시청 일자리경제과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지급은 접수기간 이후 서류 검토과정을 거쳐 12월 중 카드형 포천사랑상품권 포인트로 일괄 충전 지급될 예정이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이번 포천시 소상공인 2차 재난지원금은 실질적으로 피해가 많았던 택시, 목욕장, 교습소 업종도 지원하도록 했다.”면서 “코로나19로 지치고 생활고를 겪는 모든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며, 지역 경제 활성화는 물론, 소상공인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일자리경제과 지역경제팀 ☎031)538-3197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목록보기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평가 1명 / 평균 5
의견글 작성
의견글을 작성해 주세요.
최대 500자 / 현재 0자
  • 계산하여 답을 쓰세요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 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맨위로